화성로얄로타리-한림대 동탄성심병원, 취약층 치료비 지원 협약
상태바
화성로얄로타리-한림대 동탄성심병원, 취약층 치료비 지원 협약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 저소득 가정 및 의료취약계층의 의료비 부담이 경감된다.

시는 13일 시청 접견실에서 서철모 시장을 비롯해 손남덕 화성로열로타리클럽 회장, 이성호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취약계층 치료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오는 2021년 6월까지 한 부모 가정의 아동 및 청소년과 중위소득 100% 이하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치과 치료, 성장호르몬 치료, 신생아 입원 및 출산 관련 치료, 항암 및 방사선 치료, 재활 치료 등 치료비가 지원된다. 

치료비는 화성로얄로타리클럽이 후원한 6천만 원과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이 후원한 1천 200만 원 등 총 7천200만 원의 후원금으로 충당될 예정이다. 

특히 성심병원은 대상자 치료도 함께 지원할 방침이며 시는 의료서비스 수혜 대상자 발굴과 선정을 담당하게 됐다.  

이에 대해 서 시장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는 이웃이 없도록 꼼꼼히 살필 것"이라며 "더불어 살아가는 화성시를 만들 수 있도록 지역과 손잡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