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무·학습부터 여가생활 손 안에 삼성, S펜 활용성↑ ‘갤럭시탭 S7’
상태바
업무·학습부터 여가생활 손 안에 삼성, S펜 활용성↑ ‘갤럭시탭 S7’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08.14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한층 업그레이드된 S펜으로 태블릿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갤럭시탭 S7’, ‘갤럭시탭 S7+’ 사전 판매를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진행한다. 국내 정식 출시는 9월 3일이다.

역대 갤럭시 태블릿 중 가장 큰 디스플레이인 12.4형을 탑재한 ‘갤럭시탭 S7+’와 11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탭 S7’은 S펜을 활용한 다양한 앱과 강력한 멀티 태스킹 기능으로 업무와 학습, 여가생활까지 최상의 사용성을 제공한다.

‘갤럭시탭 S7·S7+’의 S펜은 전작 대비 80% 빨라진 반응 속도를 지원해 실제 펜으로 종이에 쓰는 것과 같은 부드럽고 편안한 필기감을 제공해 보다 세밀한 작업이 가능하다.

삼성 노트도 새로워져 PDF 파일을 불러와 그 위에 S펜으로 바로 메모할 수 있으며 ‘삼성 노트’에서 작성한 내용을 PDF, 워드파일뿐 아니라 파워포인트 파일로도 변환해 공유할 수 있다.

일러스트, 웹툰, 만화, 애니메이션 제작툴 ‘클립 스튜디오 페인트(Clip Studio Paint)’를 안드로이드 최초로 지원하며, 안드로이드 No.1 필기 앱 ‘노트쉘프(Noteshelf)’, 8천 개 이상의 탬플릿을 무료로 제공하는 그래픽 디자인 제작 플랫폼 ‘캔바(Canva)’를 선탑재했다.

‘갤럭시탭 S7·S7+’는 한 단계 진화한 ‘삼성 덱스(Samsung DeX)’를 활용해 데스크톱 PC처럼 사용할 수 있다. ‘덱스 모드’로 전환하면 단축키, 복사·붙여넣기, 휠 스크롤, 드래그&드롭 등 PC 같은 인터페이스로 더욱 편리한 업무 처리가 가능하다.

또한 각각 8천㎃h와 1만90㎃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하루 종일 충전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최대 45W 고속 충전으로 기존 대비 40% 이상 충전시간을 단축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