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코로나19 재확산 체육시설 휴관·행사 연기
상태바
군포시, 코로나19 재확산 체육시설 휴관·행사 연기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재 확산세가 이어지면서 서울·경기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됨에 따라 군포시는 관내 모든 공공체육시설에 대해 긴급 휴관 및 ‘새로운 군포 100년 비전선포식’ 등 주요 행사들도 잇따라 연기되고 있다.

군포시는 19일 시민체육광장과 복합생활스포츠타운 등 실내·외 구분 없이 관내 모든 공공체육시설에 대해 긴급 휴관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휴관은 오는 29일까지 계속되며 추후 상황에 따라 휴관 기간이 변경될 수 있다.

군포시는 이와 함께 당초 29일 개최할 예정이었던  ‘새로운 군포 100년 비전선포식’을 연기했다.

시는 이에 앞서 19일로 예정된 ‘삼성마을주민들과 함께 하는 현장소통의 날’도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연기했다.

군포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다중 집합과 모임, 행사를 최대한 자제한다는 방침에 따라 체육시설을 다시 휴관하고 주요 행사들을 연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군포시 문화체육과(공공체육시설 휴관, ☎031-390-0728), 정책감사실(새로운 군포 100년 비전선포식 연기, ☎031-390-0861), 자치행정과(삼성마을주민들과 함께 하는 현장소통의 날 연기, ☎031-390-034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