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대회’ 개최
상태바
화성시,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대회’ 개최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09.15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대회’를 14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시에 따르면 올해 22번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환경부와 화성시,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대회 조직위원회가 공동 주최해 ‘위기의 지구, 대한민국이 희망이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매년 5천여 명이 참여해 대한민국의 지속가능 발전을 함께 고민하고 즐기는 ‘교육과 축제의 장’이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모든 프로그램이 비대면으로 실시된다.  

온라인 홈페이지(https://www.sdconference.or.kr)에서 사전등록을 한 참가자에게 생방송 접속 유튜브 링크가 발송돼 참여하는 방식이다. 

기념식은 14일 오후 2시 ‘드림위드 앙상블’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시상식과 기조연설, 퍼포먼스 등이 펼쳐졌다. 

이어 기조연설은 ‘지속가능한 삶으로의 회복’을 주제로 서철모 시장을 비롯해 총 6명의 패널이 코로나19와 기후위기 등 다양한 재난에 대한 극복 방안을 다뤘다. 

이후 특별세션에서는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드는 그린뉴딜, 지방정부의 활용전략’을 주제로 박연희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소장이 사회를 맡고 김홍장 당진시장, 김승수 전주시장, 김병완 교수, 고재경 박사가 참여하는 정책좌담이 진행됐다. 

이튿날에는 ▶생태교통 ▶공정무역 ▶마을 만들기 ▶성 평등 ▶청년이 바라는 대한민국 총 5개의 주제 세션이 준비돼 전 지구적 위기상황 속에 어떻게 지속가능개발목표(SDGs)가 각 부문별, 계층별로 작동해야 할지 논의한다. 

이에 대해 서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연대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며 "이번 대회를 계기로 어떠한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는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해 대회를 주관한 남길현 화성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사무국장은 "코로나19로 몸은 멀어도 마음은 가까이 나눌 수 있다는 경험을 하고 있다"며 "새로운 방식의 지속가능발전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마무리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