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제2차 재난기본소득지급 23일부터 전군민 10만 원씩 지급
상태바
연천군, 제2차 재난기본소득지급 23일부터 전군민 10만 원씩 지급
  • 정동신 기자
  • 승인 2020.09.17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이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기해 전 군민에게 재난기본소득(44억 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16일 군에 따르면 연천군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 제5조에 근거해 지난 5월 18일 1차로 20만 원씩 지급한 데 이어 2차로 제3회 추가경정예산 안건을 의회에 상정, 오는 23일 선불카드(무기명 정액 기프트카드) 10만 원씩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사용기간은 선불카드 수령일부터 11월 30일까지로, 관내 신용카드 가맹점(연매출 10억 원 초과 매장 포함)에서 사용 가능하며 온라인 결제, 유가증권, 유흥 및 사행성 업종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김광철 군수는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다가오는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 전에 군민 모두에게 고루 지급해 코로나19로 어려운 군민들에게 다소나마 위안이 되도록 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