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동탄2·운정3 공동주택용지 설계 공모… 선정 업체에 우선 공급권
상태바
LH, 동탄2·운정3 공동주택용지 설계 공모… 선정 업체에 우선 공급권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09.18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화성동탄2와 파주운정3 공동주택용지에 대한 설계 공모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규모는 화성동탄2가 6필지 30만528㎡, 파주운정3이 2필지 9만7천727㎡에 달한다. 설계 공모는 우수한 공동주택 설계를 제시하는 민간건설업체에 공동주택용지 우선 공급권을 부여하는 방식이다.

LH 관계자는 "이번 공모는 공동주택용지 추첨 방식의 공급에서 발생한 부작용을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기존과 달리 심사 기준에 사회적 가치 평가항목을 30%로 확대해 공공기여, 기업의 윤리경영 노력도, 합리적 분양가격 책정 노력도 등의 평가항목을 새로 도입했다.

공공기여는 지역과의 상생을 위한 관심과 노력, 윤리경영 노력도는 일자리 창출·우수 기업문화 조성·에너지 절약 실천 여부, 합리적 분양가격 책정 노력도는 적정 수준의 분양가격 책정 여부를 평가해 무주택 서민들의 주택 마련에 일조할 수 있도록 항목을 구성했다.

화성동탄2의 경우 3∼5개 법인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파주운정3은 단독이나 3개 이하의 법인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응모할 수 있다. 1개 사 1개 군으로 신청을 제한해 다수 업체에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고 LH는 설명했다.

내달 5일 응모 신청, 12월 16일 작품을 접수하며 LH는 연말까지 당선작을 선정해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