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학부생 코로나19 확진 판정… 실험실 등 폐쇄·40여 명 자가격리
상태바
인하대 학부생 코로나19 확진 판정… 실험실 등 폐쇄·40여 명 자가격리
  • 조현경 기자
  • 승인 2020.09.21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하대학교 전경. /사진 = 인하대 제공
인하대학교 전경. /사진 = 인하대 제공

인하대학교 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교내 실험실과 연구실 등이 지난 18일 폐쇄됐다.

20일 인하대에 따르면 공과대학 소속 학부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울에 거주하는 이 학생은 16일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로 교내 오프라인 수업 참석 중 가족의 확진 소식을 접했으며, 다음 날인 17일 서울의 한 보건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았다. 인하대는 이 학생이 머문 교내 실험실과 연구실 등을 폐쇄했다. 또 이 학생과 접촉한 학과 교수·조교·학생 등 40여 명은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