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 머금은 수원화성 체험프로 눈도장
상태바
낭만 머금은 수원화성 체험프로 눈도장
문화재청 선정 내년도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에 재포함
부산 조선통신사 역사기행 등 기록유산 관련 3건도 ‘눈길’
  • 연합
  • 승인 2020.09.22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화성 낭만소풍.
문화재청은 내년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으로 총 23건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은 세계유산 및 세계기록유산의 가치를 국민과 공유하고, 세계유산 문화 상품화를 통한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올해부터 시작한 사업이다. 올해는 13건의 프로그램을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

내년에는 세계유산 20건과 세계기록유산 3건을 활용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전북 익산의 ‘세계유산 백제왕궁 천년별밤 캠프’, ‘수원화성 낭만소풍’,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을 활용한 ‘세계자연유산 미래 양성 프로그램’ 등 올해 포함된 13건이 다시 반영됐다. 또한 ‘부산 조선통신사 역사기행’, ‘공주 조선통신사기록물’, ‘안동 한국의 유교책판’ 등 세계기록유산 관련 3건을 포함한 10건이 새로 추가됐다.

코로나19를 고려해 위치 기반 앱을 활용해 과제를 수행하는 공주 공산성의 ‘백투더(Back to the) 백제:웅진탐험대’, 증강현실(AR)로 통도사를 체험하는 ‘빅게임 통도사’ 등 비대면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