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6호 법정 다녀간 코로나19 확진자 인천지법 직원 검체 검사 모두 음성
상태바
406호 법정 다녀간 코로나19 확진자 인천지법 직원 검체 검사 모두 음성
  • 조현경 기자
  • 승인 2020.09.23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인천지법 청사를 다녀가 법원 직원들을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22일 인천지법에 따르면 확진자가 지난 16일 오전 10시부터 10시 30분까지 인천지법 406호 법정에 머물렀다.

인천지법은 21일 미추홀보건소로부터 이 같은 사실을 통보받고 법정 등 확진자 동선에 대한 방역소독을 마쳤다.

또 확진자와 같은 장소에 머무른 법정 관계자 등 6명이 검사를 받은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 업무에 복귀할 예정이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