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5개 지자체 여의도서 모임 개최
상태바
‘3기 신도시’ 5개 지자체 여의도서 모임 개최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기 신도시 5개 지자체 협의회가 지난 23일 성공적인 신도시 건설을 위해 여의도에서 모임을 가졌다.

이 행사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이재준 고양시장, 장덕천 부천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김종천 과천시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한 3기 신도시 사업 추진에 적극 동참·협조키로 하는 한편, 정부와 중앙공기업에 지역주민과 지자체 의견을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요구키로 했다.

또 신도시 내 동사무소, 체육·문화·복지시설 등의 설치를 위해 지자체가 택지를 매입·건설해야 하는 과중한 부담 해소 방안 마련에 대해 의견을 모았다.

특히 광역교통개선대책 사업비 책정 시 사업 초기 추정 개발사업비를 근거로 일정 비율을 투자하고 있지만, 추진 과정에서 개발사업비가 증가함에 따라 일정 부분 추가 투자가 필요하다는데 공감하고 제도보완을 건의키로 했다.

이와함께 개발제한구역 내 공익사업으로 철거된 주택의 이주자 택지공급, 협의양도인 택지 공급 시 단독 주택 건설용지가 부족 할 경우 아파트 우선분양 시 무주택자 제한규정 완화 등이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조 시장은 "훼손지 복구대상 지역 선정 시 지방자치단체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지역주민에게 여가 및 휴식 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