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계원역서 낚시대 편 남성 고압 전선 건드려 감전사고
상태바
퇴계원역서 낚시대 편 남성 고압 전선 건드려 감전사고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퇴계원역에서 한 남성이 낚싯대를 펴다 고압 전선을 건드려 감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4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5분께 퇴계원역 지상 역사에서 한 중년 남성 A씨의 몸에 불이 붙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119 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주변 시민들이 소화기로 불을 끈 상태였고 A씨는 쓰러져 있었다.

A씨는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었으며,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역사 플랫폼에서 낚싯대를 위쪽으로 펴다가 고압 전선을 건드린 것 같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