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민 마음껏 즐길 생활체육 공간 활짝
상태바
강화군민 마음껏 즐길 생활체육 공간 활짝
선원면서 신정체육시설 준공식 물놀이 시설·야구장·공원 갖춰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10.07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이 군민 누구나 생활 속 가까운 곳에서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군은 6일 유천호 강화군수, 배준영 국회의원, 신득상 강화군의회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정체육시설 준공식을 개최했다. 행사 전 방역소독 작업을 완료하고 발열검사와 마스크 착용 확인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주민 100명 이하로 간소하게 진행했다.

신정체육시설은 선원면 신정리 92번지 일원 4만9천277㎡ 부지에 군비 103억 원을 투입해 물놀이장·야구장·공원 등을 조성했다. 안전과 위생에 초점을 맞춘 야외 물놀이 시설은 최첨단 여과시설을 갖추고 친환경 인증을 획득해 부모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다양한 기종의 물놀이 시설을 설치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친환경 천연잔디가 일품인 야구장은 외야 거리가 98m로 문학야구장과 비슷한 규모다. 그동안 야구장이 없어 타지역에서 야구경기를 해오던 지역 야구동호인들에게 큰 기대감을 주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우리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물놀이 시설과 생활체육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원 조성으로 군민의 여가 선용과 건강증진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생활밀착형 체육시설을 더욱 확대해 군민들이 요구하는 생활체육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