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13일부터 시청사 출입구에 ‘안심콜 방문자 시스템’ 도입
상태바
의정부시, 13일부터 시청사 출입구에 ‘안심콜 방문자 시스템’ 도입
  • 신기호 기자
  • 승인 2020.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개인정보 보호 강화를 위해 13일부터 시청사 출입구에 ‘안심콜 방문자관리시스템’을 도입한다.

청사 방문자가 지정된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전화 인증이 완료됐다는 안내가 송출되며 방문 내역이 시청 서버에 자동으로 기록되는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은 전화 한 통으로 출입 인증이 가능해 기존의 전자출입명부 시스템(QR코드)을 사용하기 힘든 정보취약 계층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기존 수기 작성 방식과 달리 서버에 저장된 개인정보는 수집 목적이 달성된 4주 후에 자동으로 삭제돼 개인정보가 유출 우려가 없다. 

안병용 시장은 "시민들이 조금이라도 더 안심하고 시청사를 방문할 수 있도록 ‘안심콜 방문자관리시스템’을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대책을 강구하여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