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체육시책 한 줄 정의 ‘원 없이 즐기게 한없이 지원’
상태바
수원 체육시책 한 줄 정의 ‘원 없이 즐기게 한없이 지원’
스포츠 도시로 어떻게 진화 중인가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0.10.15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가 다채로운 체육시책 마련과 지원으로 스포츠 도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사진 위부터 여자 아이스하키 실업팀 창단식(2018년), 수원복합체육시설 기공식(2018년), 프로야구 kt 위즈 홈구장 위즈파크(2015년).
수원시가 다채로운 체육시책 마련과 지원으로 스포츠 도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사진 위부터 여자 아이스하키 실업팀 창단식(2018년), 수원복합체육시설 기공식(2018년), 프로야구 kt 위즈 홈구장 위즈파크(2015년).

스포츠 도시로서 위상을 높여 온 수원시가 시민과 소외계층을 위한 체육진흥정책과 프로 및 전문체육 지원을 통해 ‘한국 스포츠 메카’로 진일보하고 있다.

수원시는 지난 10년간 총 1천268억 원을 투입해 16개 공공체육시설을 건립, 시민들의 생활체육 접근성을 높였다.

시는 2010년 이후 매탄공원 다목적체육관, 광교수련원 야구연습장, 여기산게이트볼장, 수원국민체육센터, 광교씨름체육관, 서호꽃뫼공원 족구장, 서수원칠보체육관, 장애인 실내게이트볼장, 숙지공원 내 다목적체육관, 수원시 양궁장, 벌터체육문화센터, 수원야구장(리모델링), 영통체육문화센터, 탑동 사회동호인 야구장, 광교씨름연습장, 광교웰빙국민체육센터 등이 새로 문을 열었다.

이들 공공체육시설이 추가되면서 현재 시에는 총 53개의 공공체육시설이 운영되며 시민들의 체육활동을 증진시키는 인프라로 활용되고 있다.

여기에 호매실과 광교에 들어설 체육센터를 비롯한 7개의 공공체육시설이 현재 설계 및 공사 중으로, 2025년까지 이들 시설이 완공되면 시민들의 삶의 질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원시민들의 건강한 생활을 위한 생활체육 지원도 진일보했다. 매년 220여 개소에 15개 종목 생활체육지도자를 배치해 일반 시민들은 물론 노인들까지 다양한 종목의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제공했으며, 생활체육 진흥 예산으로 지난해에만 17억 원을 지원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했다.

이러한 지원에 힘입어 수원에서는 58개 종목 1천274개 클럽의 생활체육동호회가 운영되며 6만여 명이 이르는 동호인이 활동하고 있다.

또 직장운동부 및 전문체육을 육성하기 위한 노력으로 시는 8월 기준 총 15개 직장운동부를 운영하고 있다. 수원시청에 소속된 선수 중 국가대표는 16명에 달할 정도로 훌륭한 스포츠 인재들이 영입돼 활동 중이다.

특히 프로구단과 국제적 대회 유치에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2013년 열정적인 유치전 끝에 수원에 둥지를 튼 경기도 최초의 프로야구 kt 위즈는 시민들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으며 올해 정규리그에서 14일 현재 2위를 기록하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그 뿐만 아니라 수원은 2001년 컨페더레이션스컵, 2002년 한일 월드컵, 2007년 U-17 월드컵 등 FIFA 주관 4대 메이저 대회를 모두 개최한 아시아 최초의 도시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기도 했다.

특히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 남북 단일팀으로 출전했던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이 지속적으로 운동할 수 있도록 전국 최초의 실업팀을 창단, 전용 아이스링크를 건립하는 등 대한민국 여자 아이스하키의 역사를 써 나가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원시의 엘리트체육 육성과 생활체육 진흥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