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라파엘의 집’에서 코로나19 확진 25명 집단감염 발생
상태바
여주시, ‘라파엘의 집’에서 코로나19 확진 25명 집단감염 발생
  • 안기주 기자
  • 승인 2020.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중증장애인 거주 시설인 ‘라파엘의 집’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25명 집단 발생해 비상대책회의와 역학조사에 들어갔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집단 감염의 첫 확진자는 20대 중증장애인 여성으로 지난 21일 콧물과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나 23일 코로나 검사를 통해 24일 양성 판정을 받아 즉각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으로 격리조치 됐다. 

확진자 발생이 보고되자 시는 즉각 ‘라파엘의 집’ 직원 89명과 입소자 129명 등 218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에 들어갔으며 25일 낮 12시 현재 24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이번 집단감염 확진자는 총 25명으로 이중 입소자는 20명, 종사자는 4명, 외부인(강사) 1명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경기도 내 코로나 확진자가 가장 적게 발생했던 여주시는 이번 ‘라파엘의 집’ 집단감염으로 지금까지 발생했던 15명을 포함해 코로나 확진자가 총 40명으로 늘어났다. 

시는 앞으로도 확진자가 발생할 수도 있다는 여지를 열어두고 긴급 비상재난안전대책회의를 통해 대응책을 마련하는 한편 경찰서, 소방서 등 지역 유관기관에 공조협조를 요청했다. 

아울러 사안이 심각한 만큼 대책회의를 유튜브로 실시간 공개하고 재난문자, SNS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사태 심각성을 공지하고 있다.  

이항진 시장은 "어느 누구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으로 1단계지만 2단계에 준하는 위기단계로 생각하고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전 공직자 비상체계를 갖추고 상황에 예의주시해 달라"고 지시했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