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삼죽면 행복마을관리소에 이불 빨래방 문열어
상태바
안성 삼죽면 행복마을관리소에 이불 빨래방 문열어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삼죽면행복마을관리소는 지난 27일 지역주민의 복지안정을 위해 찾아가는 생활밀착형 지역특색사업 일환으로 이불 빨래방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신원주 시의회의장, 행복마을관리소 운영위원, 마을노인회 대표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죽면 주민자치센터 앞 주차장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경과보고, 인사말, 테이프커팅, 빨래방관람 순으로 간소하게 진행됐다.

삼죽면 행복마을 이불 빨래방은 면 전체인구 3천 800여명 중 65세 이상 노인인구 비율 30%, 홀몸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 비율이 14%인 지역적 특성과 자체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파악된 일상생활에서 가장 불편함을 느끼는 이불 빨래의 어려움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빨래방은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들이 관내 850가구의 취약계층과 80세 이상 어르신 가구를 오전에 직접 방문해 이불을 수거하고, 당일 세탁 및 건조해 전달하는 생활복지 서비스 제공 일환으로 본격 추진된다.

윤성근 삼죽면장은 "행복마을 이불 빨래방 운영이 앞으로 지역주민들에게 사랑받는 특색사업이 되도록 모범적이고, 적극 운영하고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안성=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