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아파트서 노부부 사망한 채 발견돼 경찰 수사 착수
상태바
인천 계양구 아파트서 노부부 사망한 채 발견돼 경찰 수사 착수
  • 우제성 기자
  • 승인 2020.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의 한 아파트에서 노부부가 사망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9일 인천 계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9시53분께 인천시 계양구의 한 아파트에서 A(72)씨와 B(62·여)씨 부부가 숨져 있는 것을 아들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아들은 "전날 오후 외출했다가 아침에 집에 돌아와보니 부모님이 숨져 있었다"고 신고했다. 당시 A씨는 거실 소파에서, B씨는 방안 침대 위에서 각각 발견됐으며 외부 침입 흔적은 없었다.

조사 결과, A씨는 평소 뇌경색을 앓고 있어 혼자서는 거동하기가 어려운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들 부부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