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제3산업단지 일원 2㏊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상태바
안성시, 제3산업단지 일원 2㏊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생활권역 주변에 나무를 심어 고속도로와 산업단지로부터 발생하는 미세먼지의 유입·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했다고 16일 밝혔다.

‘미세먼지 차단 숲’은 안성제3산업단지 일원 2㏊에 국비 4억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8억 원을 들여 지난 9일 준공했으며, 이 숲에는 미세먼지 저감수종으로 구성된 교목류 773주와 관목류 1만8천70주를 심었다.

1㏊의 숲은 연간 미세먼지 46㎏을 포함한 대기오염물질 168㎏을 흡착·흡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미세먼지 46㎏은 경유차 27대가 1년에 내뿜는 미세먼지에 해당하는 양이다.

시의 이번 사업으로 연간 미세먼지 92㎏을 포함한 336㎏의 오염물질 흡수와 산업단지 및 고속도로 소음발생 감소, 도시열섬현상 완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김보라 시장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이 산업단지와 고속도로에서 발생하는 각종 유해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차단하고, 정부의 그린뉴딜 사업에 발맞춰 생활권역 대기질 개선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안성=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