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의회, 내년 예산 지역·계층별 소외없게 심사 다짐
상태바
파주시의회, 내년 예산 지역·계층별 소외없게 심사 다짐
정례회서 조례·예산안 심의 예정
  • 이준영 기자
  • 승인 2020.11.23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의회가 20일부터 내년도 예산안 심의 등 제2차 정례회 활동에 돌입했다. 사진은 시의회 본회의장. <파주시의회 제공>
파주시의회는 20일부터 내달 18일까지 29일간 일정으로 제222회 시의회 제2차 정례회 활동에 들어갔다. 이번 정례회는 내년 한 해 파주시 살림살이를 결정하는 2021년도 본예산을 비롯해 시민 생활과 직결된 조례안, 민간위탁 동의안 등 29건의 안건을 심도 있게 심의할 예정이다.

지난 20일 제1차 본회의에서 최종환 시장의 시정연설을 청취했으며, 21일부터 12월 3일까지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 등 일반안건과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예비심사를 진행한다. 12월 4일 제2차 본회의에서 2020년도 제3회 추경 제안 설명 청취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12월 7일부터 17일까지 예결특위는 2021년도 파주시 예산안과 마무리 추경을 심사하고 18일 제3차 본회의에서 의결한 뒤 폐회하게 된다.

한양수 의장은 개회식에서 "이번 회기는 그 어느 때보다 힘들던 2020년을 마무리하고 시민 삶과 직결되는 내년 본예산을 심사할 예정"이라며 "지역별로, 계층별로 소외되는 부분이 없도록 면밀히 심사해 달라"고 당부했다.

파주=이준영 기자 skypro1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