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본부세관, 반려동물 국내 수입실적 크게 증가
상태바
인천본부세관, 반려동물 국내 수입실적 크게 증가
  • 배종진 기자
  • 승인 2020.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외국에서 항공기로 오는 반려동물 국내 수입실적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인천본부세관에 따르면  올해 10월말 기준으로 반려동물의 수입은 1천472건에 9천965마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배 증가했다.

이 중 반려묘(고양이)는 545건에 2천735마리로 무려 2.4배나 늘었다.

인천세관은 1인 가구 증가 및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정에 머무는 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반려동물에 대한 수요도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반려동물의 신속한 통관을 하기 위해서는 수출국 정부기관이 증명한 검역증명서, B/L(항공운송장) 사본을 준비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동물검역을 신청한 후 동물검역증서를 수입신고 전에 발급 받아야 한다.

특히 B/L 사본, 동물검역증명서 및 구입한  금액을 알 수 있는 자료(Invoice 등)를 갖고 수입신고를 해야 한다.

인천세관 관계자는 "앞으로는 관계기관과 업무협력을 통해 검역  등에  완벽한 절차를 거친 반려동물에 대해서는 신속하고 안전하게 통관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