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학원강사 ‘거짓말로 ‘7차감염’ 초래’ 항소심도 징역 6개월
상태바
인천 학원강사 ‘거짓말로 ‘7차감염’ 초래’ 항소심도 징역 6개월
  • 연합
  • 승인 2020.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5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뒤 역학 조사 과정에서 직업과 동선을 속여 7차 감염을 일으킨 인천 학원강사가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4부(고영구 부장판사)는 4일 이 사건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 된 학원강사 A(25)씨와 검찰의 항소를 모두 기각하고 A씨에게 1심과 같은 징역 6개월을 선고했다./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